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염상섭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897년 8월 30일 - 1963년 3월 14일
  • 학력 교토부립제2중학교
    보성학교
  • 경력 1955년 서라벌예술대학 학장
    1953년 예술원 종신회원
    1946년 경향신문 편집국 국장
    1936년 만선일보 편집국 주필, 국장
    시대일보 사회부 부장
    1920년 동아일보 정경부 기자
  • 데뷔 1921년 단편소설 '표본실의 청개구리'
  • 수상 1971년 은관문화훈장
    1962년 3.1 문화상
    1956년 대한민국 예술원상

2014.11.24.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지은이염상섭(1897~1963)
본명은상섭尙燮이며호는횡보橫步,제월霽月.서울종로구필운동에서염규환의셋째아들로태어났다.관립사범부속보통학교,보성소·중학교를거쳐1912년9월일본으로건너가교토부립제2중학을졸업한후같은해게이오대학문과에입학했다.
1918년자퇴한뒤〈섬광〉의동인이되었고,1920년〈동아일보〉가창간되자정치부기자가되어귀국했다.1920년〈폐허〉창간동인으로문학활동을시작했으며,조선일보와매일신보에근무하다1936년3월만주로가서만선일보편집국장을맡았다.해방직후귀국하여1946년10월경향신문초대편집국장이되었으나다음해에사퇴하고,1950~53년해군본부에서정훈업무를맡아보았다.1954년대한민국예술원회원이되었고,서라벌예술대학학장으로있으면서창작에힘써병중에도많은작품을발표했다.1963년직장암으로별세했다.주요작품으로는〈표본실의청개구리〉〈만세전〉〈두파산〉등의중단편소설과장편소설《삼대》가있다.

추천인임정진
《바우덕이》로22회한국아동문학상수상.《행복은성적순이아니잖아》《있잖아요비밀이에요》《지붕낮은집》《발끝으로서다》등의청소년소설과《나보다작은형》《땅끝마을구름이버스》《겁쟁이늑대칸》등의동화책을썼다.

<삼대 (한국문학을 권하다 02: 염상섭 장편소설)>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