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하야마 요시키 Hayama Yoshiki

  • 국적 일본
  • 출생-사망 1894년 3월 12일 - 1945년 10월 18일
  • 학력 와세다대학교 중퇴

2015.01.09.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하야마 요시키(葉山嘉樹)는 1894년 교토에서 태어났다. 와세다 고등예과를 학비 미납으로 중퇴하고, 견습 선원 생활을 했다. 그 후 철도원 직원, 학교 사무원, 시멘트 회사 직원 등 여러 직업을 전전한다. 1921년 ≪나고야 신문≫의 기자를 하면서 노동운동에 깊게 관여하게 되었고, 일본공산당의 지도를 받는 노동조합활동가 조직에서도 활동했다. 1923년에는 나고야에서 공산당 관련 사건으로 검거되어 비밀경찰법 및 비밀결사조항을 위반한 혐의로 미결수로서 치구사형무소에 수감되었다. 옥중에서 단편 <매춘부>와 장편 ≪난파(難破)≫(후에 ‘바다에서 사는 사람들’로 개제)를 탈고했다. 평소 친분이 있던 아오노 스에키치(靑野季吉)에게 건넸던 <매춘부>가 1925년 ≪문예전선(文藝戰線)≫ 11월 호에 게재되고, 연이어 <시멘트 통 속의 편지>도 발표되면서 신인 작가로 주목을 받게 되자 기성문단에서도 인정을 받기에 이른다. 1926년 ≪바다에서 사는 사람들≫이 가이조사(改造社)에서 출간되면서 프롤레타리아 문학의 거장으로서 입지를 굳히게 된다. 종전 말기에는 국책에 따라 만주개척단원으로서 만주로 이주했다 1945년 10월, 일본의 패전으로 철수하는 기차 안에서 숨을 거둔다.
주요 작품으로는 <감옥에서의 반나절>(1924), <매춘부>(1925), <시멘트 통 속의 편지>(1926), ≪바다에서 사는 사람들≫(1926), <노동자가 없는 배>(1929), ≪이동하는 촌락≫(1931∼1932), ≪탁류≫(1936), ≪산골짜기에서 사는 사람들≫(1938), ≪떠도는 사람들≫(1939) 등이 있다.

<바다에서 사는 사람들>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