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더 리얼 블루스: 블루스 음악의 이해와 역사 상세페이지

책 소개

<더 리얼 블루스: 블루스 음악의 이해와 역사> "대한민국 최초, 유일의 블루스 음악 전문서
블루스의 발생부터 현재까지 150년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Blues Timeline” 수록

블루스란 무엇인가. 어두운 조명 아래 부둥켜안은 남녀의 춤이 연상되는가. 이미자의 <황혼의 부르스>가 생각나는가. 이런 연상들은 ‘블루스’란 음악에 대한 대중의 오해에서 비롯된다. 이 오해를 깨고 ‘진짜’ 블루스의 모습을 보여 주는 책이 ≪더 리얼 블루스≫다. 이 책은 블루스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위해 쓰였다.

블루스란 무엇인가. 그 이름의 어원이 의미하는 바대로 슬프고 우울한(blue) 음악인가. 천만의 말씀. 블루스는 ‘빨간색’이다. 블루스는 슬픔과 우울을 노래하는 음악이 아니다. 삶의 희로애락을 담아, 그 희로애락을 인간의 깊은 내면에서 끌어내 열정적(red)으로 노래한다. 그래서 블루스는 빨간색이다. 이 책은 빨간 블루스의 진면목을 역사와 뮤지션, 대표곡들을 망라함으로써 보여 주고 있다.

블루스란 무엇인가. 블루스는 사람들과 부대끼며 발전했다. 19세기 후반 미국에서 블루스가 발생해서 21세기 현재까지 블루스가 타고 넘어온 부침의 역사는 곧 미국 사회의 역사와 맞닿아 있다. 노예제 폐지, 양차 세계대전, 대공황, 월남전, 9.11테러까지 미국사회를 일렁이게 한 사건들은 그대로 블루스 음악에 반영되어 그 부침을 좌우했다. 이 책은 블루스의 역사를 사회적, 시대적 배경과 연결시켜 기술하고 있다. 그럼으로써 대중음악이, 블루스가 어떻게 인간과 함께 숨쉬어왔는지를 보여 준다.

어디에도 없는 단 한 권의 책, ≪더 리얼 블루스≫다 . 국내 최대 서점인 K서점의 사이트에서 ‘블루스’란 단어로 책을 검색해 보자. 어떤 책들이 뜨는가. 모두 기타나 피아노 연주법에 대한 책이다. 블루스 음악에 대한 이해를 돕는 책은 없다는 말이다. 오로지 이 한 권 ≪더 리얼 블루스≫만이 블루스 음악에 대한 지적 호기심을 충족시켜 줄 것이다.

이 책의 가장 큰 혜택은 책 말미에 삽입되어 있는 “Blues Timeline”이다. 1865년 노예제도가 폐지되면서 블루스가 발생한 시점부터 2012년 백악관에서 ‘레드, 화이트 앤 블루스’ 공연이 개최되기까지 150여 년에 걸친 블루스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연표로 정리했다. 블루스 마니아라면 응당 탐날 만한 부록이다.

이 책의 구성
이 책은 모두 9개 장으로 이루어졌다. 1장에서는 우선 블루스에 대한 몇 가지 오해를 바로잡으려 했다. 우리가 가진 잘못된 기존 상식이나 통념을 미리 바로잡아서 추후 책을 읽어 가는 과정에서 생길 수 있는 인식상의 혼란을 피하려고 했다. 2장에서는 블루스의 정의와 기원에 대해 음악 형식적·내용적 측면과 산업적 측면에서 다각적으로 분석한다. 3장부터 9장까지는 블루스의 역사를 당시 시대 배경과 사회 상황을 바탕으로 살펴본다.



200자평

대한민국 최초, 유일의 블루스 음악 전문서다. 블루스에 대한 오해와 편견을 깨고 ‘일상’의 노래로서 블루스를 들여다본다. 또한 블루스의 역사를 미국의 시대적 환경과 상호작용 속에서 기술함으로써 인간의 삶과 함께 성장해 온 블루스의 진면목, 즉 블루스는 ‘빨갛다’는 사실을 알게 될 것이다. 슬프고 우울한(Blue) 음악이 아니라 열정적(Red) 음악인 블루스, 빨간 블루스를 만나러 가는 길에 유명 뮤지션과 대표곡들이 당신을 흥분시킬 것이다. 음악애호가만 아니라 대중문화에 관심 있는 사람들도 진한 감동을 느끼게 되는 재밌는 책이다.

"


저자 소개

"유성은
연세대학교 영문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했고, 오랫동안 광고대행사에서 근무했다. 수십 년간 블루스 관련 서적과 자료들을 수집했고 블루스 관련 글을 여러 매체에 게재한 블루스 음악 작가다. 그 동안 블루스에 대한 그릇된 정보와 인식들을 아쉬워하다가 국내 최초의 블루스 전문서, ≪더 리얼 블루스(The Real Blues)≫를 오랜 기획과 집필 과정을 걸쳐 발행하게 되었다. 이 책은 저자의 미국 역사와 대중음악에 대한 폭넓은 지식을 바탕으로 시장과 소비자 마케팅 시각에서 블루스를 이해하는 데 올바른 관점을 제공해 줄 것이다.
[email protected]"

목차

"1장 블루스에 대한 오해 바로잡기

2장 블루스의 정의와 기원
1. 음악적 특징 “African Root, American Fruit”
2. 사회적 배경 ‘우리’가 아닌 ‘나’의 노래
3. 어원적 의미 ‘블루’하지 않은 블루스
4. 상업화의 출발 W. C. 핸디의 ‘발견’과 ‘레이스 레코드’의 등장

3장 1920년대 시장에 분 블루스의 열풍
1. 최초로 상업화된 블루스, 클래식 블루스
2. 오리지널 블루스, 컨트리 블루스
텍사스 블루스 | 델타 블루스| 피드먼트 블루스 | 백인의 블루스

4장 대공황의 시련과 블루스의 극복
1. 빅 밴드에 들어간 블루스
2. 시대에 적응한 어번 블루스
3. 컨트리 블루스의 생존
델타 블루스 | 텍사스와 피드먼트 블루스

5장 2차 대전 후 블루스의 대변신과 도약
1. 부드럽고 달콤한 블루스 발라드
2. 신나고 즐거운 점프 블루스
3. 일렉트릭 사운드로 태어난 포스트-워 블루스
일렉트릭 블루스의 심장, 시카고 | LA, 디트로이트, 멤피스의 포스트-워 블루스

6장 1950년대 중후반의 변화에 위축된 블루스
1.블루스를 향한 도전
로큰롤의 폭발 | 흑인 사회 구조와 의식의 변화 | 소울 음악의 등장
2. 로큰롤과 소울 시대의 블루스
블루스 발라드의 여전한 인기 | 루이지애나의 스웜프 블루스 | 신세대 시카고 블루스, 웨스트 사이드 사운드

7장 1960년대 새로운 시장에서 일어난 블루스의 붐
1. 미국 밖으로 진출한 블루스, 블루스의 국제화
2. 컨트리 블루스의 재발견, 블루스 리바이벌
3. 일렉트릭 블루스의 진화, 록의 중심에 서다
백인 뮤지션들의 블루스, 화이트 블루스 무브먼트 | 영국 뮤지션들의 블루스, 브리티시 블루스 무브먼트 | 록 뮤지션들의 통로, 블루스 록의 전성기·

8장 1970~80년대 블루스의 부침
1. 사라진 마법, 블루스 붐의 소멸
2. 불황과 레코드 시장의 어려움
인디 레이블, 앨리게이터의 활약 | 메이저 레이블의 블루스
3. 1980년대, 다시 불붙은 블루스 붐
스타 탄생, 블루스 붐의 부활 | CD 탄생, 블루스 고전의 부활

9장 21세기 전후의 블루스, 새로움을 향한 여정
1. 1990년대, 블루스 붐 부활의 이월 효과
영 건스의 등장 | 베테랑들의 활동과 협업 | 또 다른 스타일의 발견, 미시시피 힐
컨트리 블루스
2. 21세기의 블루스, 대중과 대중음악의 변치 않는 동반자

그림 목록 | 찾아보기 | 추천의 글

부록: Blues Timeline"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