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네가 기린이 되든 곰이 되든 우린 널 사랑해 상세페이지

어린이/청소년 유아 ,   어린이/청소년 어린이

네가 기린이 되든 곰이 되든 우린 널 사랑해

구매종이책 정가12,000
전자책 정가9,600(20%)
판매가9,600
네가 기린이 되든 곰이 되든 우린 널 사랑해

책 소개

<네가 기린이 되든 곰이 되든 우린 널 사랑해> 내인생의그림책 60
네가 기린이 되든 곰이 되든
우린 널 사랑해

최장기 아마존‧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 작가 낸시 틸먼!
“넌 사랑받는 아이란다.”라는 메시지로
우리 아이에게 자존감을 심어 주고,
부모와 아이 사이의 신뢰를 높여 줍니다.


출판사 서평

‘아이의 자존감’은 육아에서 핵심 키워드로 자리 잡은 지 오래입니다. 자존감이 높아야 실패와 좌절을 겪는 순간에도 자신의 가치를 믿고 어려움을 이겨 낼 수 있기 때문입니다. 많은 전문가들이 아이에게 자존감을 심어 주는 첫 출발로, 공감과 경청, 소통 들을 꼽습니다. 일상에서 아이를 존중하는 마음으로 관심을 기울여야 하는 일이지요. 부모가 아이와 눈높이를 맞춰 공감하고 아이에게 귀를 기울이며 소통할 때, 아이는 부모로부터 충분히 사랑받는다고 느끼며 행복해합니다. 이때가 바로 아이가 자신을 긍정하며, 자존감이 쑥쑥 자라는 순간이지요. 그렇다면, 모든 것이 서툴고 어설픈 아이에게 어떻게 공감해 줘야 할까요?

엉뚱한 상상이라도 지지해 주고
부모가 뒤에서 늘 지켜보고 있다는 안도감을 주세요.
그때 아이의 사고는 점점 깊고 넓어집니다.
아이는 엄마와 함께 걷다가 문득, 어떤 때는 양말을 신다가, 때로는 따분해서 변신을 합니다. 기린이나 곰처럼 친근한 동물에서 푸른발부비새라는 생소한 새까지, 아이의 상상은 자유롭습니다. 엄마 아빠는 아이가 어떤 동물로 변하든, 같이 몸을 낮추어 눈을 맞추고, 아이가 내는 말발굽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아이를 따라 새처럼 두 팔을 쭉 뻗습니다. 이렇게 부모가 하나하나 공감하고 아이의 바람을 존중해 줄 때마다 아이의 상상력은 하나씩 더 늘어 갑니다. 존중받는다는 행복감이 아이를 긍정적이고 능동적인 아이로 이끌기 때문이지요.
아이는 여러 동물로 변하면서 그때마다 엄마 아빠에게 묻고 또 묻습니다. 올빼미로 변해도, 너구리로 변해도 정말 자신을 알아볼 수 있느냐고요. 새로운 것에 도전하고 싶으면서도, 그러다 엄마 아빠 품에서 멀어질까 봐 두려워하는 아이의 마음을 작가가 읽어 낸 것이지요. 그래서 낸시 틸먼은 《네가 기린이 되든 곰이 되든 우린 널 사랑해》에서 엄마 아빠의 목소리로 글을 이끌어 가면서 아이에게 끊임없이 확인시켜 줍니다. 네가 코뿔소로 변해도, 곰으로 변해도, 기린으로 변해도, 너만의 미소, 너만의 코, 너만의 뽀뽀를 알아챌 수 있다고요. 그러니 마음 놓고 실컷 상상의 나래를 펼쳐도 좋다고요. 이러한 지지와 안도감 속에서, 아이는 새로운 도전을 향해 한 발짝 성큼 내딛습니다.
《네가 기린이 되든 곰이 되든 우린 널 사랑해》는 부모가 아이를 올바르게 사랑하는 마음가짐을 전하고, 도전과 두려움이 공존하는 아이의 마음을 헤아리며, 아이와 부모 사이의 신뢰를 높여 주는 아름다운 그림책입니다. 아이에게 언제나 부모의 관심을 받고 있다는 안도감, 어떤 꿈이든 존중받는다는 자신감을 전달하세요. 아이는 자신을 긍정하고 창의력을 마음껏 펼치며 미지의 세계로 나아갈 용기를 키울 것입니다.

화려한 색감의 사랑스러운 그림,
반복과 변주의 안정적인 이야기 구조,
그림책 작가이자 시인이 번역한 아름다운 글
낸시 틸먼은 광고 회사의 간부 자리까지 올랐던 성공한 카드 디자이너입니다. 그래서인지 어느 페이지를 펼쳐도, 그 한 장면만으로도 시선을 사로잡는 매력이 있습니다. 게다가 낸시 틸먼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동물을 다양하게 선보이며, 아이와 닮은 귀여운 모습으로 사랑스럽게 재현했지요. 이야기 또한 아이들이 편하게 받아들이는 반복과 변주가 이어지는 구조입니다. 이러한 특징을 그림책 작가이자 시인인 이상희 번역가가 운율 있는 시적 언어로 맛깔나게 되살렸습니다. 멋진 그림과 아름다운 글로, 아이에게 “널 사랑해.”라는 메시지를 전해 주세요.

▶ 추천사
★색다르게 변신하고 싶은 아이들의 마음을 기막히게 잡아냈다. 어떤 동물의 모습으로 변하든, 우이 아이만의 특징을 알아보는 엄마의 날카로운 시선을 통해 “넌 사랑받는 아이란다.”라는 메시지를 한가득 전한다._퍼블리셔스 위클리

★하루에도 몇 번씩 다른 모습으로 변신하는 우리 아이. 하지만 아이를 사랑하고, 아이를 가장 잘 아는 엄마의 눈을 속이기란 어림없는 일._뉴욕 타임스


저자 프로필


저자 소개

▶ 작가 및 역자 소개
낸시 틸먼 글‧그림
낸시 틸먼은 예쁜 글과 그림을 통해 온 세상 아이들에게 “너는 사랑받는 아이란다.”라는 메시지를 전하고 있습니다. 미국 오리건 주 포틀랜드에서 남편과 두 아이와 함께 살고 있어요. 한때는 성공한 카드 디자이너로 광고 회사에서 일했지요. 하지만 아이들을 위해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리는 요즘이 더 행복하다고 합니다. 사랑이 가득 담긴 낸시 틸먼의 그림책으로 《네가 태어난 날엔 곰도 춤을 추었지》《네가 어디에 있든 너와 함께할 거야》《숨지마! 텀포드》《그만해, 텀포드!》 등이 있습니다.

이상희 옮김
이상희 선생님은 1987년 중앙일보신춘문예에 당선한 시인이자 그림책 작가‧번역가입니다. ‘이상희의 그림책 워크샵’과 서울예술대학교 문예창작과에서 강의하며, 강원도 원주를 그림책 도시로 만드느라 코뿔소처럼 곰처럼 일하고 있어요. 《이야기 귀신》《소 찾는 아이》《선생님, 바보 의사 선생님》《해님맞이》 등의 그림책에 글을 썼고, 《네가 태어난 날엔 곰도 춤을 추었지》《젖소가 편지를 쓴대요》《이 작은 책을 펼쳐 봐》《내게는 소리를 듣지 못하는 여동생이 있습니다》《도시에 사는 우리 할머니》 등 수많은 영미권 그림책을 우리말로 옮겼습니다.

목차

▶교과연계
[유아 누리과정] 사회관계 영역: 나를 알고 존중하기/ 가족을 소중히 여기기
[유아 누리과정] 예술경험 영역: 예술 감상하기
[통합교과] 가족 1. 우리 가족
[국어 1-나] 5. 느낌이 솔솔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내인생의그림책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