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난쟁이 어릿광대의 말 상세페이지

책 소개

<난쟁이 어릿광대의 말> 책 정보가 없습니다


출판사 서평

왜 ‘아쿠타가와의 타임라인’인가?

『난쟁이 어릿광대의 말(侏儒の言葉)』은「분게순주文藝春秋」에 1923년 1월호부터 1925년 11월호까지 발표된 아포리즘 형식의 글 모음집이다. 이 작품에 나타나 있는 아쿠타가와의 관심사는 냉철한 자기 평가에서부터 가족, 일상생활, 취미, 연애, 처세술, 사회, 정치, 문화, 예술에 이르기까지 실로 전방위로 펼쳐져 있다.

일본의 저명한 소설가이자 문학비평가인 나카무라 신이치로는 이 작품을 ‘사회의 상식에 대한 격심한 비웃음이나 증오를 담은 역설’이며 ‘명쾌한 논리와 교묘한 비유, 풍부한 아이디어와 착상의 기발함은 순수하게 문학적 관점에서 봐도 매우 가치가 높다’고 극찬한 바 있다.

아쿠타가와가 활동했던 시기의 일본은 근대국가로 발돋움하기 위해 서양의 문물과 자본주의 제도를 신속히 받아들였으며, 서구 열강과 마찬가지로 부국강병의 깃발 아래 식민지 개척을 위한 침략 전쟁도 불사하였다. 이 과정에서 자본주의가 정착되는 만큼 필연적으로 빈부 격차라든가 실업 같은 사회 문제가 일본 국내에 대두되기 시작했다.

이러한 격동의 시대를 살았던 아쿠타가와에게서 삶의 불안, 사회의 부조리, 정치적 억압감, 권력에 대한 조롱, 군국주의와 제국주의 비판, 가난한 민중을 향한 관심, 냉소적인 연애관, 예술에 대한 집착, 개인적 이상과 주어진 현실 사이의 괴리감에서 빚어지는 자아의 갈등과 번민을 읽을 수 있는 것은, 어쩌면 너무나 당연하다. 말하자면 ‘난쟁이 어릿광대’란 왜소화된 작가 자신을 가리키기도 하지만 풍자와 해학으로 답답한 현실에 대항하고자 하는 반어나 역설적인 표현이기도 하다.

여기에 이 책을 기획한 이유가 있다. 역경과 고난에 처한 사람은 곧잘 과거를 돌아보곤 한다. 은연중 암울한 현실에서 도피하고픈 숨겨진 욕망 탓만은 아니다. 그것은 오히려 현재의 난국을 타개하고자 하는 의지의 적극적 활동일 수 있기 때문이다. 지금 우리가 처한 현실도 저 근대에 못지않게 개인의 불안을 자극한다. 신자유주의 폐해로 인한 부의 양극화와 미래 전망을 어둡게 하는 한미 FTA, 극심한 청년 실업과 비정규직 등, 심각한 사회문제가 한두 건이 아니다.

자본주의가 발흥하던 무렵에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하고 암중모색했던 한 작가의 고민이 진정 구하고자 바랐던 해답은 지금 우리가 사는 이 모습은 아니기에 그렇다. 미래는 오늘을 어떻게 사느냐에 따라 그 결과가 달라진다. 하지만 과거는 오늘을 보다 명확하게 인식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오늘의 ‘타임라인’으로 아쿠타가와를 불러들여 ‘아쿠타가와의 타임라인’을 다시 살펴봐야 하는 까닭이다.


저자 프로필

아쿠타가와 류노스케

  • 국적 일본
  • 출생-사망 1892년 3월 1일 - 1927년 7월 24일
  • 학력 도쿄대학교 영문학 학사

2020.07.06.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소설가. 도쿄대학 영문과 졸업.《라쇼몬》에 이어서 발표한《코》가 나쓰메 소세키에게 인정받으며 문단에 등단했다. 아쿠타가와는 그의 이름을 딴 상 때문에 우리나라에서 더 유명하다.《갓파(河童)》《지옥변(地獄變)》《거미줄》《무도회》《서방의 사람》등 많은 작품을 남겼으나, 35세의 나이에 자살하였다.


저자 소개

우리나라에도 널리 알려진 소설가인 아쿠타가와 류노스케는 1892년 3월 1일 도쿄에서 태어났다. 류노스케라는 이름은 진辰년, 진월, 진일, 진각(辰刻, 오전 8시)에 태어나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한다. 그의 대표작으로는『라쇼몬』,『어느 바보의 일생』,『톱니바퀴』,『갓파』등이 있다.

목차

PartⅠ 인생을 살아가는 법
인생의 비극 제1막은
부모와 자식이 되었다는 데서 시작한다

PartⅡ 행복하게 살기 위해서
비극이란 스스로 부끄러운 짓을
일부러 하지 않으면 안 되는 일이다

PartⅢ 우리가 서로 사랑한다는 것
연애의 징후는 그녀와 닮은 얼굴을 발견하는 데
극도로 예민해지는 일이다

PartⅣ 우리 사는 이 세상에서
묵묵히 참고 따르는 일은
로맨틱한 비굴이다

PartⅤ 인생은 짧고 예술은 길다
내려치는 해머의 리듬을 들어라
저 리듬이 있는 한,
예술은 영원히 멸망하지 않으리라


리뷰

구매자 별점

5.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