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아쿠타가와 류노스케

  • 국적 일본
  • 출생-사망 1892년 3월 1일 - 1927년 7월 24일
  • 학력 도쿄대학교 영문학 학사

2014.12.0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 아쿠타가와 류노스케
아쿠타가와 류노스케(芥川龍之介, 1892년 3월 1일~1927년 7월 23일)는 일본의 근대 소설가이다.
장편은 남기지 않고, 예수를 학대한 유대인이 예수가 세상에 다시 올 때까지 방황한다는 상상력을 발휘한《방황하는 유대인》등 150여편 이상의 단편 소설을 남겼다. 1913년 도쿄제국대학 입학 후 습작을 시작한다. 나쓰메 소세키가 단편 코(鼻)를 칭찬한 것에 고무되어 영어 교습과 신문 편집 일로 돈을 벌며 작품 활동을 했다.
말년엔 환각과 불안에 시달리다, 1927년 "어렴풋한 불안"(ぼんやりとした不安)이란 말을 남기고 자살했다. 그가 죽은 지 8년 후인 1935년 친구이며 문예춘추사 사주였던 기쿠치 간(菊池寛)에 의해 그의 이름을 딴 아쿠타가와 상이 제정되었다. 이 상은 현재 일본의 가장 권위있는 문학상으로 신인 작가의 등용문이다.
그의 작품 중 《라쇼몽》은 후에 구로사와 아키라(黒澤 明)감독에 의해 영화화 되어 유명해지기도 했다. 작품으론 라쇼몽(羅生門) (1915년), 邪宗門 (1918년), 덤불 속(藪の中) (1922년), 갓파(河童) (1927년), 歯車 (1927년) 등이 있다.

역자 - 김영식
1962년 부산에서 출생하여 서울에서 성장한 수필가이며 번역가이다. 중앙대학교 일문과를 졸업했으며, 계간 《리토피아》 신인상으로 문단에 나왔다.‘일본문학취미’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으며, 한국미쓰비시상사에서 근무했다.

<라쇼몽> 저자 소개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