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그들이 나를 살렸네 상세페이지

책 소개

<그들이 나를 살렸네> ‘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기독교 작가’ 필립 얀시의 영적 생존기,
그리고 그가 영혼의 순례 길에서 만난 13인의 스승들!

희망의 투사 마틴 루터 킹부터 고통의 소설가 도스토옙스키까지, 유쾌한 천재 체스터턴에서 상처 입은 치유자 헨리 나우웬까지, 율법적이고 폐쇄적인 종교가 남긴 상흔으로 회의에 잠겨 있던 필립 얀시에게 영적 길잡이가 되어준 사람들의 이야기를 모았다. 이들은 모두 채워지지 않은 갈망과 이루지 못한 꿈 앞에서 흔들리던 불완전한 사람들이었지만, 자아와 세상의 짐을 온몸으로 밀며 자기 앞의 길을 비틀거리며 걸어갔으며 마침내 그 길 위에서 하나님을 가리키는 이정표가 되었다.

얀시 자신의 영혼의 순례기를 씨줄 삼아, 톨스토이, 간디, 존 던, 애니 딜라드, 프레드릭 뷰크너, 엔도 슈사쿠, 폴 브랜드, 로버트 콜스, 에버릿 쿠프 등 ‘생생한 삶을 통해 하나님의 영광을 드러낸’ 사람들의 감동적인 드라마를 날줄 삼아, 그가 경험한 교회의 불완전함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크리스천으로 남아 있을 수 있는 이유를 소상히 밝힌다.


저자 프로필

필립 얀시 Philip Yancey

  • 국적 미국
  • 출생 1949년
  • 학력 시카고대학교 대학원 석사
    휘턴대학교 대학원 석사
    컬럼비아바이블대학교 학사
  • 경력 크리스채니티 투데이 편집장
    '캠퍼스 라이프' 저널리스트
  • 수상 1998년 복음주의 기독교출판협의회(ECPA) 올해의 책
    1996년 복음주의 기독교출판협의회(ECPA) 올해의 책
  • 링크 공식 사이트페이스북

2014.11.07.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성경과 시대를 바라보는 뛰어난 통찰력과 어려운 신학적 주제들을 쉽게 풀어내는 은사로 '복음주의 최고의 작가'라는 찬사를 듣고 있다. 그는 우리 시대 최고의 기독 작가 중 한 사람으로 그의 글쓰기는 평균적 그리스도인이나 불신자들이 품음직한 의심과 갈등, 심지어는 불신에 대한 적나라하고도 정직한 드러내기에서 출발한다.

기성 교회가 지닌 상투성을 예리한 문제 의식과 역동적인 필치로 파헤쳐 대안을 모색하는 힘과 매력을 지녔다는 평을 듣는 그는, 기독교 신앙의 가장 기본적인 질문들과 깊은 신비, 역설을 탐험하며 그 여정 가운데로 독자들을 초대한다.

성경과 시대를 바라보는 뛰어난 통찰력과 어려운 신학적 주제들을 쉽게 풀어내는 은사로 '복음주의 최고의 작가'라는 찬사를 듣고 있다. 인간의 깊은 갈망과 난해한 의문점들 혹은 내면의 두려움 등을 구체적인 구도의 소리로 탁월하게 육화시키는 그의 역량은 신앙의 확실성보다는 신비 때문에 고민하는 이들에게 공감과 희망을 불어넣고 새로운 차원의 확신을 부여한다. 어려운 문제들에 대한 섬세한 관찰과 정직한 탐구 자세는 오늘날 그를 가장 영성이 있는 작가들 가운데 한 사람으로 꼽히게 하고 있다.

그는 다른 사람이라면 마음속으로 접어버리는 질문들을 들고 나온다. 어렵기도 하거니와 딱히 답도 내놓을 수도 없는 그런 물음들에 대해 그는 치열한 고민과 글쓰기로 맞선다.

그렇지만 그의 지향점은 늘 같다. 땅 위에 사는 우리들의 관점에서 시작하지만 결론은 언제나 삼위 하나님께 있다. 그는 또한 우리의 '고정시각 타파수'로 나선다. 뻔한 답변을 앞세운 채 얀시의 글을 읽다가는 뒤통수를 한 대 얻어맞기 십상이다. 무엇보다 그가 자신의 고민을 풀어나가는 과정은 자못 구도자답고 배울 점이 많다. 그는 이 시대를 함께 호흡하며 이 땅에서 하나님나라를 세워가는 우리들을 동료이자 멘토이다.

그의 책에는 누구나 한번쯤 자신에게 던져 보았을 법한 진리에 대한 심오한 질문들이 있다. 고민과 연약함을 안고 있는 질문들에 대한 그의 대답은 매우 따뜻하고 친절하다. 얀시의 특기는 이천 년 역사 속에 자리 잡은 예수님에 대한 고정관념과 상투성을 예리한 시각과 역동적인 필치로 파헤치는 것이다. 그러면서도 오늘날 우리가 두 발을 딛고 사는 세상 속에 살아계시는 예수님의 참모습을 새롭게 조명하는 특유의 통찰력에선 사랑스러움과 진솔함이 묻어난다.

그것이 그의 외침을 세계의 크리스천들에게 더욱 강한 호소력으로 메아리치게 하는 독특한 매력이다. 성경과 시대를 바라보는 뛰어난 통찰력과 어려운 신학적 주제들을 쉽게 풀어내는 은사로 인해 세계적인 저명인사들로부터 명실 공히 '복음주의 최고의 작가'라는 찬사를 받고 있다.

휘튼대학과 시카고 주립대학을 졸업하였고, 《크리스채너티 투데이》의 편집장을 지냈다. 현재는 콜로라도 주 덴버에서 전업작가로 집필에 열중하고 있으며, 순회 작가로서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크리스채너티 투데이의 편집 과정에도 참여하고 있다. 그의 책은 한국에서도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으며, 2009년 한국에 처음으로 방한하여 한국의 신자들과 만남을 가졌다.

1977년 첫 책이 출간된 이후 지금까지 전 세계 25개 언어로 번역되어 1400만부 이상이 팔렸다. 미국 크리스채너티투데이의 '이 시대의 가장 영향력 있는 기독교 작가' 선정을 비롯해서 미국 복음주의 기독교 출판협회(ECPA)에서 수여하는 '올해의 베스트셀러'를 두 차례나 수상하고, 미국 기독교도서 우수 저서상을 여섯 번이나 받는 등 그의 글쓰기는 이미 수많은 사람들의 검증을 거쳤다. 또한 열두 번에 걸쳐 골드메달리언 상을 받았다.

대표작으로는 『내가 알지 못했던 예수(The Jesus I Never Knew)』『뜻밖의 장소에서 만난 하나님』『놀라운 하나님의 은혜(What's So Amazing About Grace?)』『하나님, 당신께 실망했습니다(Disappointment with God)』『아, 내 안에 하나님이 없다(Reaching for the Invisible God)』『나를 지으신 하나님의 놀라운 손길(Fearfully and Wonderfully made)』『내 영혼이 스승들(Soul Survivor)』『비망록 : 불안 또는 회의에 관하여(I was just wondering)』『내가 고통당할 때 하나님은 어디 계십니까?』『기도(Prayer)』『내가 알지 못했던 예수』, 『놀라운 하나님의 은혜』 ,『하나님, 당신께 실망했습니다 』『그들이 나를 살렸네』등이 있다.

전 세계를 여행하며 다양한 환경의 그리스도인들과 만나 이야기하는 걸 즐기는 그는 1992년부터 콜로라도 로키 산맥 언저리의 작은 마을에서 아내와 함께 살고 있다.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