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방정환 동화집 2 상세페이지


책 소개

<방정환 동화집 2> 대한민국의 독립운동가이자 어린이 교육인, 사회운동가, 아동문학가인 방정환은 어린이날을 만든 사람이며 《개벽》지에 번역 동시 〈어린이 노래: 불 켜는 이〉를 발표하여 "어린이"라는 말을 처음 사용하기도 하였다. 방정환은 식민지 시대의 아픔을 겪고있는 조선의 아이들을 위로하고자 하였고 한국 최초 순수 아동잡지인《어린이》를 창간하고 동화, 수필 등을 통해 아동 문학 보급에 힘쓰고자 노력했다. 《방정환 동화집》은 그러한 방정환의 동화 70여편을 모아 담았다.


저자 소개

방정환(方定煥, 1899년 11월 9일 ~ 1931년 7월 23일)은 일제 강점기의 독립운동가, 아동문화운동가, 어린이 교육인, 사회운동가이며 어린이날의 창시자이다. 본관은 온양(溫陽), 호는 소파(小波)로 일본 아동 문학가인 이와야 사자나미(?谷小波)를 존경해서 그의 이름에서 따왔다는 설도 있으나, 수운 최제우의 저서인 《동경대전》의 "용담수류사해원 구악춘회일세화(용담의 물이 흘러 온 세상 바다를 이루는 근원이 되고 구미산에 봄이 다시 돌아오니 온 세상이 꽃이구나)"라는 절구에서 가져온 것으로 용담의 작은 물결이 되어 온 세상에 퍼지고 이 땅 위에 지상천국인 봄 동산을 이룩하자는 천도교 사상을 담은 것으로 천도교 신자 소춘(小春) 김기전과 함께 ‘소춘’ ‘소파’라는 호를 지었다는 설도 있다.(각주: 이상금, 《사랑의 선물-소파 방정환의 생애》, 한림출판사, 2005년 12월) 이외에도 잔물, 잔물결, 물망초, 몽견초, 몽중인, 삼산인, 북극성, 쌍S, 목성, 은파리, CWP, 길동무, 운정(雲庭), 파영(波影), 깔깔박사, SP생이라는 이름을 필명으로 사용하였다. 이는 일본의 언론 검열을 피하기 위한 것이었고, 소수의 필자들이 잡지의 지면을 채워야 했기 때문 아니다다. 1931년 7월 23일, 오랜 지병과 과로로 인한 신장염과 고혈압으로 향년 33세를 일기로 타계했다.

목차

언양의 조기회
영길이의 설움
옛날학교 이야기
옹깃샘
욕심쟁이 땅 차지
울지 않는 종
유명한 점쟁이
의좋은 형제
이상한 샘물
일기
자기를 기다려
작은 용사
작은이의 이름
작은 힘도 합치면
잘 먹은 값
정직한 소년
제일 짧은 동화
참된 동정
큰일났다 큰일났다
한 자 앞서라
해녀 이야기
호랑이 형님
흘러간 삼남매
알렉산더 그레이엄 벨
양초 귀신
어부와 마귀
싸움의 결과
쓸모 있는 눈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