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적도 상세페이지

책 소개

<적도> 꼭 읽어야 할 근현대 문학 시리즈, 현진건의 <적도>.

<적도>는 1933년 12월부터 1934년 6월까지 동아일보에 연재된 현진건의 장편소설이다. 1930년 대를 배경으로, 남녀의 사랑과 배신 그리고 시대적인 상황들을 사실적인 모습으로 그리고 있다. 이 작품은 인물 및 서사 구성 차원에서 사적(私的)으로 압축된 ‘공간적 형식’을 통해 독자들의 흥미를 지속적으로 끌어냈다는 평을 받고있다.


저자 프로필

현진건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900년 8월 9일 - 1943년 4월 25일
  • 학력 일본 후장대학교 독일어 학사
  • 경력 동아일보 사회부장
    매일일보 기자
    시대일보 기자
    조선일보 기자
  • 데뷔 1920년 개벽 단편소설 `희생화`

2017.01.31.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현진건
玄鎭健

출생| 1900년 8월 9일
사망| 1943년 4월 25일

대한제국과 일제강점기 조선(朝鮮)의 작가, 소설가 겸 언론인, 독립운동가이다. 본관은 연주현씨(延州 玄氏)이고 호는 빙허(憑虛)이다.
운수 좋은 날」, 「술 권하는 사회」 등 20편의 단편소설과 7편의 중•장편소설을 남겼다. 일제 지배하의 민족의 수난적 운명에 대한 객관적인 현실 묘사를 지향한 리얼리즘의 선구자로 꼽힌다.

목차

적도
판권
작가소개
1 출옥
2 이마의 흉터
3 아귀
4 명화
5 갸륵한 일
6 신문 기사
7 수상한 방문객
8 검은 그림자
9 지난 일
10 어떤 연애
11 해결책
12 파랑새 오던 날
13 밟히는 지폐
14 보석 반지
15 어여쁜 희생
16 급보
17 삶과 죽음
18 돌아온 애인
19 고국의 흙
20 정열의 회호리
21 사랑은 준다
22 인생의 적도
출판사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꼭 읽어야 할 근대문학 시리즈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