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 상세페이지

에세이/시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

구매종이책 정가15,000
전자책 정가10,500(30%)
판매가10,500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

책 소개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 풀꽃 시인 나태주의 시가 일본어로 재탄생되다

지난해 영역시집을 출간한 나태주 시인이 이번에는 일역시집을 가지고 우리 곁을 찾았다. 일평생 시를 써 오면서 외국어로 번역된 시집을 갖고자 한 것이 오랜 꿈이라고 말해 온 그는 특히 “언어권으로 쳐서 서구권인 영어와, 동양권으로는 일어로 된 시집을 갖고 싶었다”고 말한다. 일역시집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 : 愛する心私にあっても』를 통해 마침내 그 소망을 완성한 것이다. 이 시집은 나태주 시인의 시편 중 60여 편을 정선하여, 역자 서승주가 일본어로 번역한 시선집이다.


출판사 서평

풀꽃 시인 나태주의 시가 일본어로 재탄생되다

지난해 영역시집을 출간한 나태주 시인이 이번에는 일역시집을 가지고 우리 곁을 찾았다. 일평생 시를 써 오면서 외국어로 번역된 시집을 갖고자 한 것이 오랜 꿈이라고 말해 온 그는 특히 “언어권으로 쳐서 서구권인 영어와, 동양권으로는 일어로 된 시집을 갖고 싶었다”고 말한다. 일역시집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 : 愛する心私にあっても』를 통해 마침내 그 소망을 완성한 것이다. 이 시집은 나태주 시인의 시편 중 60여 편을 정선하여, 역자 서승주가 일본어로 번역한 시선집이다.

사랑한다는 말 / 차마 건네지 못하고 삽니다 / 사랑한다는 그 말 끝까지 / 감당할 수 없기 때문 // 모진 마음 / 내게 있어도 / 모진 말 / 차마 하지 못하고 삽니다 // 나도 모진 말 남들한테 들으면 / 오래오래 잊혀지지 않기 때문 // 외롭고 슬픈 마음 / 내게 있어도 / 외롭고 슬프다는 말 / 차마 하지 못하고 삽니다 / 외롭고 슬픈 말 남들한테 들으면 / 나도 덩달아 외롭고 슬퍼지기 때문 // 사랑하는 마음을 아끼며 / 삽니다 / 모진 마음을 달래며 / 삽니다 / 될수록 외롭고 슬픈 마음을 / 숨기며 삽니다.
-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

愛してるって言葉 / どうしても言えずに生きています / 愛してるって言葉最後まで / 堪えられないから // 酷な心 / 私にあっても / 酷な言葉 / どうしても言えずに生きています // 私も酷な言葉人から聞くと / ずっと忘れられないから // 寂しくて悲しい心 / 私にあっても / 寂しくて悲しいって言葉 / どうしても言えずに生きています / 寂しくて悲しい言葉人から聞くと / 私もつられて寂しくて悲しくなるから // 愛する心、惜しみながら / 生きています / 酷な?持ち慰めながら / 生きています / できるだけ、寂しくて悲しい心 / ?して生きています。
- 「愛する心私にあっても」

저녁때 / 돌아갈 집이 있다는 것 // 힘들 때 / 마음속으로 생각할 사람이 있다는 것 // 외로울 때 / 혼자서 부를 노래 있다는 것.
- 「행복」

夕方 / ?る家があること // 苦しい時 / 心の底から思う人がいること // さびしい時 / ?りで歌う歌があること。
- 「幸福」

나태주 시인의 시 「풀꽃」을 기념하는 공주 풀꽃문학관에 방문하는 일본인 여행객들을 보고, 나 시인은 “이 시집은 시골 문학관까지 찾아오는 그들을 위한 선물”이기도 하다고 말한다. 또한 그는 “이 시집은 오로지 서승주 선생님의 노력과 정성으로 마련된 시집”이라고 밝히고 있다. 현재 고등학교 국어교사로 재직 중인 역자의 학교에 나 시인이 문학 강연을 간 것으로부터 인연이 열려 이번 시집이 나오게 되었다고 한다. 역자 서승주는 한국과 일본에서 언어학을 공부하고 한국어를 가르쳐 온 학자로서, 특히 나태주 시인의 시에 깊은 애정을 가지고 있었다고 한다. 한국문화와 일본문화를 동시에 공부한 그이기에 나태주 시의 말맛을 일본어로 가장 잘 옮길 수 있는 인물이라는 것이다. 지극히 향토적이고도 담백한 나 시인의 시편들이 일본어로 번역되었을 때 또 어떤 신선한 느낌을 가져다줄까. 외국인들뿐만 아니라 일본어와 일본문학에 관심 있는 모든 이들이 이 책을 읽고 색다른 시의 맛을 겪어 보기를 기대한다.


저자 프로필

나태주

  • 국적 대한민국
  • 출생 1945년 3월 16일
  • 경력 공주문화원 원장
    한국시인협회 심의위원회 위원장
    충남시인협회 회장
    공주 장기초등학교 교장
  • 데뷔 1971년 서울신문 신춘문예 시 '대숲 아래서'
  • 수상 2014년 제26회 정지용문학상
    2009년 한국시인협회상
    2007년 황조근정훈장
    박용래문학상
    충청남도문화상
    1979년 제3회 흙의문학상

2015.01.08.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저자 : 나태주

1945년 출생으로 대표 시 「풀꽃」처럼 작고 여린 존재를 향한 시를 쓴다. 1971년 [서울신문] 신춘문예에 「대숲 아래서」로 등단한 후 현재까지 40여 권의 창작시집을 포함해서 100여 권의 책을 펴냈다. 초등학교 다닐 때의 꿈은 화가였으나 고등학교 1학년 때 예쁜 여학생을 만난 뒤로는 꿈이 시인으로 바뀌었다. 그로부터 60년 그는 끝없이 시인을 꿈꾸며 사는 사람이다.

1963년 공주사범학교를 졸업한 뒤 초등학교에서 43년간 교직 생활을 하다가 2007년 장기초등학교 교장으로 정년퇴임했으며 8년 동안 공주문화원장을 거쳐 현재는 공주에서 살면서 공주풀꽃문학관을 설립, 운영하며 풀꽃문학상을 제정, 시상하고 있다. 풀꽃문학관에서, 서점에서, 도서관에서, 전국 방방곡곡 사람들을 만나러 다니는 게 요즘의 일상이다. 가깝고 조그마한, 손 뻗으면 충분히 닿을 수 있는 시인으로 기억되고 싶다.

흙의문학상, 박용래문학상, 편운문학상, 한국시인협회상, 정지용문학상, 유심작품상 등을 받았고, 충남문인협회 회장, 충남시인협회 회장, 공주문인협회 회장, 공주녹색연합 초대대표, 한국시인협회 심의위원장 등을 역임했다.청소년 시절 그는 세 가지 소원이 있었다. 첫째가 시인이 되는 것이었고, 둘째가 좋은 여자와 결혼하는 것이었고, 셋째가 공주에 사는 것이었는데 오늘날 그 소원을 모두 이루었다고 생각한다.

역자 : 서승주

숭전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도쿄외국어대학 대학원 아시아 제1전공(언어문화코스) 박사전기과정을 졸업했다. 교육부 파견으로 일본에 건너가 도쿄한국학교·교토국제학교에서 근무했으며, 도쿄카세이대학 등에서 한국어를 가르쳤다. 한국어능력시험 검토 및 출제위원을 지냈으며, 현재 홍성고등학교 국어교사로 재직하고 있다. 저서로는 『頻出順 韓?語 1000?語 初級·初中級·中級』 『韓?語?話フレ?ズ260』 『韓?語基本文型30』 『韓?語活用練習』 등이 있고, 번역서로 『가네코 미스즈 시집 - 나와 작은 새와 방울과』 『가네코 미스즈 전집 1 - 억새와 해님』 『가네코 미스즈 전집 2 - 별과 민들레』 등이 있다.

목차

서문-序文

은빛-銀色 / 아침-朝 / 딸그락 각시-ことこと花嫁 / 나의 낙타나무-私の駱駝の木 / 몽당연필-ちびた鉛筆 / 부탁-お願い / 시간-時間 / 꽃 피는 전화-花?く電話 / 눈부신 속살-まぶしい中身 / 희망-希望 / 명멸-明滅 / 나무를 위한 예의-木にたいする?儀 / 좋은 약-よい? / 너무 그러지 마시어요-あんまり、そうしないでください / 울던 자리-泣いてた場所 / 꽃이 되어 새가 되어-花になって鳥になって / 물고기와 만나다-魚に逢う / 지상에서의 며칠-地上での何日 / 딸에게·2-娘に·2 / 풀꽃-草花 / 행복-幸福 / 아내-妻 / 꽃잎-花びら / 천천히 가는 시계-ゆっくり行く時計 / 아름다운 짐승-美しい? / 오늘도 그대는 멀리 있다-今日も君は遠くにいる / 앉은뱅이꽃-いざり花 / 초등학교 선생님-小?校の先生 / 제비꽃·1-スミレ·1 / 다리 위에서-橋の上で / 하오의 한 시간-午後の或る時間 / 기쁨-喜び / 촉-芽 / 하늘의 서쪽-西の空 / 응-わかったかい? / 악수-握手 / 시-詩 / 사는 일-生きる事 / 단풍-紅葉 / 붓꽃-アヤメ / 멀리까지 보이는 날-遠くまで見える日 / 강물과 나는-川の水と私は / 화이트 크리스마스-ホワイトクリスマス / 사랑-愛 / 나팔꽃-朝顔 / 가족사진-家族の?? / 노-櫓 / 내가 사랑하는 계절-私が好きな季節 / 뒷모습-後ろ影 / 서러운 봄날-悲しい春の日 / 서울, 하이에나-ソ\ウル、ハイエナ / 선물·1-プレゼント· 1 / 선종-善終 / 완성-完成 / 오늘의 약속-今日の約束 / 산수유 꽃 진 자리-サンシュユ散ったところ / 별리-別れ / 서정시인-?情詩人 / 산촌엽서-山村葉書 / 가을, 마티재-秋、マ}ティ峠 / 꽃 피우는 나무-花を?かせる木 / 사랑하는 마음 내게 있어도-愛する心私にあっても / 미소 사이로-微笑の間に / 대숲 아래서-竹?の下で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