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새로 고침(F5)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RIDIBOOKS

리디북스 검색

최근 검색어

'검색어 저장 끄기'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리디북스 카테고리



왜! 문화인가 상세페이지

책 소개

<왜! 문화인가> 왜! 문화인가?

‘문화’란 말이 어느새 ‘예술’이란 말을 대신하게 되었다. 그것이 결코 바람직한 것이 아니라 해도 말의 살아있음으로 하여 피하기 매우 어려운 일이 되어 버렸다. 그러나 원래, 문화는 문화였고 예술은 예술이었으며 문화 속에 예술이 들어 있었다. 지금도 그 소속을 분명히 밝혀 써야 할 경우가 없지는 않지만 문화라고 하면 그만 그 본뜻을 버리고 예술을 떠올리게 되는 것이다.

21세기를 문화가 중요한 시대라고 해서 문화의 시대라고 부르고 있긴 하지만, 어느 국가에서나 문화를 중요하다고 떠드는 만큼 대접해주지는 않는다. 국가는 ‘정치’라는, 혹은 ‘정치적’으로 경영되기 때문이다. 중요한 것이라면 눈에 훤히 보여야 하는데 문화는 ‘정치’하는 사람들의 눈에 훤히 드러나지 않음으로 하여 정치의 우선순위에서 밀려나는 경우가 너무 많은 것이다.

이 책은 그래서는 안 된다는 말을 하고 싶은 것이다. 더 직접적으로 말한다면 문화 예술을 지원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모든 주체는 문화 예술을 지원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것이 정부든, 지방자치단체든, 기업이든, 개인이든 적극적으로 지원하라는 것이다. 왜 지원해야 하는가? 그 이유는 한마디 말로 대답하기는 어렵다. 한두 가지 말로 문화가 가진 힘을 제대로 말할 수 없기 때문이다.

문화는 나를 위한 것이기도 하지만 진정으로 우리를 위하는 것이다. 문화는 오늘을 즐겁게 하지만 오늘보다 내일이 더 즐거워지게 만든다. 우리 모두가 함께 즐겁게 살아가기 위하여 존재하는 것이다. 문화를 통해 나를 알고 문화를 통해 또 너를 알고, 그리하여 소통하는 것이다. 서로를 알고 소통하면 이 세상에 오는 것이 무엇이겠는가? 사람이 보이게 되는 것이다. 이 지구의 주인인 사람이 보이게 하는 것이다.

이 책은 그동안 여러 매체에 발표한 문화칼럼을 모아 4부로 나누어 실었다. ‘문화 예술, 왜 지원해야 하는가?’에서는 미국예술연합이 정리한 문화 예술을 지원해야 하는 열 가지 이유를, ‘문화가 삶을 어떻게 바꾸는가?’와 ‘문화가 제시하는 소통의 길은?’에서는 문화로 즐기는 삶이 무엇인가를 살펴보았다. ‘책 새로운 세상을 어떻게 여는가?’에서는 책을 통해 새로운 세상을 만나게 되길 권한다.

아무쪼록 이 생각들이 이 땅의 문화 예술계에 조그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부족한 글이 빌미가 되어 생각이 더 발전되어 문화 현장에서 꽃으로 필 수 있다면 무엇을 더 바라랴마는 그러기에는 아무래도 부족할 것 같다. 그러나 그런 꿈마저 버릴 수는 없다.


출판사 서평

현대에는 ‘문화’란 말이 ‘예술’이란 말을 대신한다. 그래서 그 소속을 분명히 밝혀 써야 할 경우가 있지만 문화라고 하면 그만 그 본뜻을 버리고 예술을 떠올리게 된다. 원래, 문화는 문화였고 예술은 예술이었으며 문화 속에 예술이 들어 있었다. 대구문인협회장과 대구예총회장, 대구문화재단 대표 등을 지낸 문화행정가 문무학 씨가 문화현장에서 생활하며 느낀 점을 엮은 문화 칼럼집 ‘왜! 문화인가’(학이사 발행)를 펴냈다.
21세기를 문화가 중요한 시대라고 해서 문화의 시대라고 부르고 있다. 하지만, 어느 국가에서나 문화를 중요하다고 떠드는 만큼 대접해주지 않는 게 현실이다. 국가는 ‘정치적’으로 경영되기 때문이다. 중요한 것이라면 눈에 훤히 보여야 하는데 문화는 ‘정치’하는 사람들의 눈에 훤히 드러나지 않아 정치의 우선순위에서 밀려나는 경우가 너무 많다.
저자는 이렇게 문화가 정치의 우선순위에서 밀려나는 현실을 안타까워한다. 그래서 문화 예술을 지원할 수 있는 모든 주체는 문화 예술을 적극 지원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문화는 나를 위한 것이기도 하지만 진정으로 우리를 위하는 것이기 때문에 정부든, 지방자치단체든, 기업이든, 개인이든 적극적으로 지원하라고 한다. 문화는 오늘을 즐겁게 하지만 오늘보다 내일이 더 즐거워지게 만든다며, 모두가 함께 즐겁게 살아가기 위하여 꼭 필요한 것이 문화라고 강조한다.
이 책은 4부로 나누어져 있다. ‘문화 예술, 왜 지원해야 하는가?’에서는 미국예술연합이 정리한 문화 예술을 지원해야 하는 열 가지 이유를, ‘문화가 삶을 어떻게 바꾸는가?’와 ‘문화가 제시하는 소통의 길은?’에서는 문화로 즐기는 삶이 무엇인가를 살펴본다. ‘책 새로운 세상을 어떻게 여는가?’에서는 책을 통해 새로운 세상을 만나게 되길 권한다. 저자는 “기계 문명이 싸늘하게 식혀버린 인간의 가슴을 데울 수 있는 것은 오직 문화뿐이다. 문화를 통해 개인은 가슴의 평수를 넓히고 영혼의 근육을 튼튼히 해야 살아남을 수 있으며, 국가는 문화를 진흥시켜야 세계의 중심이 될 수 있다”고 한다.


저자 소개

저자 문무학은 시인(1981)과 문학평론가(1988)로 문화계에 발 디뎌, 1997년부터 2015년까지 대구시조시인협회장, 대구문인협회장, 한국예총대구광역시연합회 회장, 대구문화재단 대표를 지내며 문화 현장에 살았다. 단체를 맡을 때마다 ‘신토불이(神土不二), ‘책을 뛰쳐나온 문학’, ‘통통예술(通統藝術)’, ‘문화에 청바지를 입히자’라는 슬로건을 걸고 활동했다.
그간 기계 문명이 싸늘하게 식혀버린 인간의 가슴을 데울 수 있는 것이 문화뿐이라는 것을 깊이 인식하고, 머리맡 책 갖기, 월1회 공연장과 전시장 가기를 권하는 예술소비운동을 펼쳤다. 개인은 가슴의 평수를 넓히고 영혼의 근육을 튼튼히 해야 살아남을 수 있으며, 국가는 문화를 진흥시켜야 세계의 중심이 될 수 있다는 신념을 갖게 되었다.
지금도 중요한 것은 문화고, 문화 중에서도 종이 책 읽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생각을 가지고, <學而思독서아카데미> 원장으로, 책 읽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책을 바르게 읽기 위한 서평 강좌와, 토론회, 이벤트(리딩 트레인, 리딩 포레스트, 리딩 콘서트)를 가지며, 서평집을 엮어내면서 책과 함께, 책 읽는 사람들과 함께, 책으로 행복하고자 한다.
“독서(讀書)는 완성된 사람을 만들고, 담론(談論)은 기지(機智) 있는 사람을 만들고, 작문(作文)은 정확한 사람을 만든다.”는 F. Bacon 선생의 말을 조금의 의심도 없이 받아들이고, 믿고 또 믿으며… 읽고, 토론하고, 쓰는 삶을 살려고 애쓰고 있다. 책을 독(篤)하게 독(讀)하여, 책(冊)을 책(策)할 수 있게 되기를 바라면서…

목차

머리말
문화 예술, 왜 지원해야 하는가?
문화가 삶을 어떻게 바꾸는가?
문화가 제시하는 소통의 길은?
책, 새로운 세상을 어떻게 여는가?


리뷰

구매자 별점

0.0

점수비율

  • 5
  • 4
  • 3
  • 2
  • 1

0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