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디북스 접속이 원활하지 않습니다.
강제 새로 고침(Ctrl + F5)이나 브라우저 캐시 삭제를 진행해주세요.
계속해서 문제가 발생한다면 리디북스 접속 테스트를 통해 원인을 파악하고 대응 방법을 안내드리겠습니다.
테스트 페이지로 이동하기


정지용 시집 (정지용 첫 번째 시집) 상세페이지


책 소개

<정지용 시집 (정지용 첫 번째 시집)> 정지용은 생전 총 세 권의 시집을 출간하였으며, 그중 1935년 '시문학사'에서 출간한 《정지용 시집》이 그의 첫 번째 시집이다.
이 책은 《정지용 시집》 초판본에 수록된 총 87편의 시와 2편의 산문을 원문의 훼손을 최소화하여 현대어로 옮겼으며, 필요에 따라 방언의 의미와 한자는 괄호 안에 넣어 표기하였다.


저자 프로필

정지용

  • 국적 대한민국
  • 출생-사망 1902년 6월 20일 - 1950년 9월 25일
  • 학력 1929년 도시샤대학교 영문학
    1923년 휘문고등보통학교
    죽향초등학교
  • 경력 이화여자전문학교 교수
    경향신문 편집국 국장
    문장지 추천위원
    휘문고등보통학교 교사
  • 데뷔 1926년 학조 창간호 카페 프란스

2014.11.07. 업데이트 작가 프로필 수정 요청


저자 소개

정지용


시인, 교수
본관은 연일(延日), 아명(兒名)은 지용(池龍)
1902년 충북 옥천(沃川) 출생
1950년 9월, 한국전쟁 당시 납북된 후 타계

1926년부터 공식적으로 작품 활동을 시작했으며, 휘문고등보통학교 교사를 거쳐 광복 후 이화여자전문학교 교수, <경향신문> 편집국장을 역임했다.
고어나 방언을 비롯해 자신만의 독특한 언어 사용, 탁월한 감각적인 표현, 생생하게 대상을 묘사하는 시인으로 한국 현대 시의 아버지로 평가받고 있다.
주요 작품으로는 <카페 프란스>, <향수>, <유리창>, <시계를 죽임> 등과 《정지용 시집》, 《백록담》, 《지용시선》 등의 시집이 있으며, 《문학독본》 등의 평론집이 있다.

목차

1
바다 1
바다 2
비로봉
홍역
비극
시계를 죽임
아침
바람
유리창 1
유리창 2
난초
촛불과 손
해협
다시 해협
지도
귀로

2
오월 소식
이른 봄 아침
압천
석류
발열
향수
갑판 위
태극선
카페 프란스
슬픈 인상화
조약돌
피리
다알리아
홍춘
저녁 햇살
뻣나무 열매
엽서에 쓴 글
선취

슬픈 기차
황마차
새빨간 기관차

호수 1
호수 2
호면
겨울

절정
풍랑몽 1
풍랑몽 2
말 1
말 2
바다 1
바다 2
바다 3
바다 4
바다 5
갈매기

3
해바라기 씨
지는 해

산 너머 저쪽
홍시
무서운 시계
삼월 삼짇날
딸레
산소
종달새

할아버지

산에서 온 새
바람
별똥
기차
고향
산엣 색시 들녘 사내
내 맘에 맞는 이
무어래요
숨기 내기
비둘기

4
불사조
나무
은혜

임종
갈릴레아 바다
그의 반
다른 하늘
또 하나 다른 태양

5

램프
발(跋)


리뷰

구매자 별점

4.3

점수비율

  • 5
  • 4
  • 3
  • 2
  • 1

12명이 평가함

리뷰 작성 영역

이 책을 평가해주세요!

내가 남긴 별점 0.0

별로예요

그저 그래요

보통이에요

좋아요

최고예요

별점 취소

구매자 표시 기준은 무엇인가요?

'구매자' 표시는 리디북스에서 유료도서 결제 후 다운로드 하시거나 리디셀렉트 도서를 다운로드하신 경우에만 표시됩니다.

무료 도서 (프로모션 등으로 무료로 전환된 도서 포함)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시리즈 도서 내 무료 도서
'구매자’로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같은 시리즈의 유료 도서를 결제한 뒤 리뷰를 수정하거나 재등록하면 '구매자'로 표시됩니다.
영구 삭제
도서를 영구 삭제해도 ‘구매자’ 표시는 남아있습니다.
결제 취소
‘구매자’ 표시가 자동으로 사라집니다.

다른 출판사의 같은 작품


이 책과 함께 구매한 책


이 책과 함께 둘러본 책



본문 끝 최상단으로 돌아가기

spinner
모바일 버전